봄은 아직 멀리 있는데…개나리 개화

사진/전북CBS 김용완 기자
8일 찬이슬이 맺힌다는 한로, 계절은 가을의 절정을 향해 한걸음씩 나아가고 있지만 전주월드컵 경기장의 개나리가 계절을 건너뛰어 꽃을 피웠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전북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