응급실 의료진에게 흉기 휘두른 취객 '영장'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응급실 의료진에게 흉기 휘두른 취객 '영장'

전북 남원경찰서 전경. (사진=자료사진)

전북 남원경찰서 전경. (사진=자료사진)
전북 남원경찰서는 응급실에서 의료진에게 흉기를 휘두른 혐의(응급의료법에 관한 법률 위반)로 A(54)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6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전날 오전 3시쯤 남원의 한 응급의료센터에서 의료진에게 폭언하고 흉기를 휘두른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만취 상태였던 A씨는 CT촬영을 마친 뒤 의사에게 욕설을 하다 별안간 흉기를 꺼내 휘둘렀다.

근처에 있던 의료진이 A씨를 제압해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현장 도착 직후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경찰 관계자는 "다행히 의료진이 다치지는 않았다"며 "응급실 내 폐쇄회로(CC)TV를 분석해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전북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