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서 80대 노부부 숨진 채 발견…'외상 흔적 없어'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남원서 80대 노부부 숨진 채 발견…'외상 흔적 없어'

7일 오전 11시 15분쯤 전북 남원시 덕과면 한 농가에서 A(86)씨와 아내 B(79)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일주일 이상 연락이 되지 않는다"는 A씨 가족의 신고를 받고 출동해 안방에서 이들을 발견했다.

시신에 외상은 없었고, 외부 침입 흔적도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아궁이에 불을 뗀 흔적으로 미뤄 질식사에 무게를 두고 있다"며 "정확한 사인을 파악하기 위해 부검을 의뢰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전북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