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부안군, 관련 기관과 연료전지 재사용 시스템 구축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전북도-부안군, 관련 기관과 연료전지 재사용 시스템 구축

전라북도와 부안국, 전북테크노파크, 기업 등이 연료전재 재사용 시스템 비즈니스 모델 구축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사진= 전라북도 제공)

전라북도와 부안국, 전북테크노파크, 기업 등이 연료전재 재사용 시스템 비즈니스 모델 구축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사진= 전라북도 제공)
수소산업 육성을 표방한 전라북도와 부안군이 연료전지 재사용 시스템 구축에 나선다.

전라북도와 부안군 전북테크노파크 참여기업(퓨얼셀랩스, 컴버스테크, 보림파워텍, 보림테크) 등 7개 기관․기업은 26일 연료전지 재사용 시스템 제조 지원 기반 구축사업 비즈니스 모델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전라북도 등은 협약을 통해 연료전지 재사용 시스템 제조지원 기반 구축 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선제적 사업기반을 구축한다는 계획이다.

전라북도 전병순 혁신성장산업국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진입장벽이 높은 연료전지시장에 중소기업이 저렴한 가격의 연료전지를 활용·재상품화하는 새로운 시장을 개척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전북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