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57회 전북도민체전 6월로 연기…'코로나19' 여파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제57회 전북도민체전 6월로 연기…'코로나19' 여파

전북체육회관 전경. (사진= 전북체육회 제공)

전북체육회관 전경. (사진= 전북체육회 제공)
오는 5월 개최가 예정된 제57회 전라북도민체육대회가 '코로나19'의 여파로 6월로 연기됐다.

30일 전라북도체육회에 따르면 오는 5월 15일부터 17일까지 사흘간 남원시 일원에서 열리기로 했던 제57회 전북도민체전이 '코로나19' 여파로 6월 19일부터 21일까지로 연기됐다.

이번 전북도민체전은 37개 종목에 선수와 임원 등 약 1만명이 경쟁을 펼칠 예정이다.

전북도민체전을 비롯해 다음 달 전주시에서 열릴 예정인 전북 어르신 생활체육대회와 도지사기 전국합기도대회, 빙상대회 등도 대회 일정도 하반기로 잠정 연기됐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전북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