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 4차 산업혁명 청년 프로젝트'…정동영 3호 공약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전주 4차 산업혁명 청년 프로젝트'…정동영 3호 공약

31일 민생당 정동영 후보(전주병)가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사진=김용완 기자)

31일 민생당 정동영 후보(전주병)가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사진=김용완 기자)
민생당 정동영 전북 전주병 후보가 '4차 산업혁명 프로젝트를 통해 청년 일자리를 만들겠다'는 3호 공약을 발표했다.

정동영 후보는 31일 전북도의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탄소, 수소, 드론을 담은 '전주 4차 산업혁명 청년 프로젝트'로 전주가 미래 산업을 주도하도록 만들겠다"고 선언했다.

정 후보는 "전북은 1인당 지역내 총생산(GRDP)가 전국 9개 도 가운데 꼴찌"라며 "전주의 아들·딸들이 일자리를 찾아 고향을 떠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탄소, 수소, 드론을 포함한 1조 원 '전주 4차 산업혁명 청년 프로젝트'로 전주의 청년이 미래 산업을 주도하도록 하겠다"며 "20대 국회에서 4천 500억 원을 확보했다"고 주장했다.

정 후보는 △팔복동 탄소2산업단지 확장 △수소기술연구원 설립 △조촌동·여의동 일대 드론혁신지원센터, 드론이동체 혁신산업단지 건립 △(구)전주법원부지 청년문화창달·청년창업지원 시스템 운영 등 4차 산업혁명 관련 공약을 제시했다.

정동영 후보는 이번 총선에서 5선에 도전하며, 국회 재입성을 노리는 더불어민주당 김성주 전 후보와 리턴매치를 펼친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전북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