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 지방공무원 임용 시험 연기

전라북도 청사 전경(사진=도상진 기자/자료사진)

전라북도 청사 전경(사진=도상진 기자/자료사진)
'코로나19' 여파로 4월 25일 시행 예정인 2020 제2회 전라북도 지방공무원 임용 필기시험이 8월로 연기됐다.

전라북도는 '코로나19' 심각 상황이 이어지고 집단 밀폐된 공간에서 시행하는 시험의 특성상 전파 위험이 높다고 판단해 연기를 결정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연기된 지방공무원 임용시험 접수인원은 2106명이며 전라북도는 필기시험일과 면접시험일 등 일정을 재조정한 확정일정을 추후에 홈페이지를 통해 게시할 예정이다.

전라북도는 또 제3회 제4회 전라북도 지방공무원 임용시험은 전국 동시에 실시됨에 따라 인사혁신처 결정에 따라 진행될 예정이며 현재까지는 변동사항이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고 밝혔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전북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