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 남중동 신청사 일대 도시재생뉴딜사업 선정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익산 남중동 신청사 일대 도시재생뉴딜사업 선정

2023년까지 167억 원 투입, 생활SOC확충 등 추진

익산시 남중동 신청사 일대 도시재생사업(사진=익산시 제공)

익산시 남중동 신청사 일대 도시재생사업(사진=익산시 제공)
익산시 남중동 일대가 정부의 도시재생 사업 대상지로 선정돼 주민거점시설 조성과 상권 활성화 사업이 추진된다.

익산시는 국토교통부의 도시재생 뉴딜사업 공모에 남중동 신청사 지역이 최종 선정돼 도시재생 마중물 사업비 167억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남중동 신청사 일원 뉴딜사업은 총괄사업관리자로 LH 전북지역본부가 참여해 2023년까지 시행된다.

익산시청 신청사가 들어서는 해당 지역은 생활 SOC 확충과 공동체 기반조성, 행복주택 건립 등의 사업이 추진된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지역주민들의 충분한 의견수렴 등을 통해 남중동 신청사 도시재생 뉴딜사업이 전국에 모범적이고 성공적인 사업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전북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