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직 탈당', 민주당 전북도당 당원·도민께 사과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이상직 탈당', 민주당 전북도당 당원·도민께 사과

"도민과 당원들께 심려를 끼치는 일이 없도록 할 것"
'새로운 마음가짐 다지는 기회, 도민 눈높이 정치 실천"

이스타항공 직원 대량 해고와 선거법 위반 혐의 등 각종 논란에 휩싸인 이상직 의원이 탈당을 선언하자 민주당 전북도당이 "전북도민과 당원들께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더불어민주당 전북도당은 24일 보도자료를 통해 "당소속 의원의 문제로 도민들과 당원들께 심려를 끼쳐 드리게 되어 송구스럽다"고 말했다.

또, "이번 일을 계기로 우리 전북도당과 당 소속 모든 공직자들이 자신을 돌아보고 새로운 마음가짐을 다지는 기회로 삼겠다"고 밝혔다.

김성주 도당위원장은 “앞으로 전북도당은 다시는 도민과 당원들께 심려를 끼치는 일이 없도록 하겠다"고 말하고 "향후 전북도당이 도민의 눈높이에 맞는 정치를 실천하고 전북성공시대를 열겠다"고 강조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전북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