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 원대병원·노량진 학원발, 전북 15명 추가 확진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익산 원대병원·노량진 학원발, 전북 15명 추가 확진

밤사이 원대병원 환자 등 13명 양성
노량진 임용고시 관련 2명도 확진

코로나19 선별진료소.(사진=자료사진)

코로나19 선별진료소.(사진=자료사진)
전북에서 익산 원광대병원과 서울 노량진 임용고시 학원과 관련해 15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추가로 나왔다.

21일 전라북도에 따르면 전날 저녁부터 현재까지 도내 181번째 확진자 A(20대·여)씨가 근무했던 원대병원 환자와 A씨의 동선 내 접촉자 등 13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에 따라 A씨와 관련된 누적 확진자는 25명으로 늘었다.

원광대병원 간호사인 A씨는 지난 18일 밤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후 A씨가 근무했던 병원 병동 환자와 보호자, 동선 내 접촉자 등이 잇따라 양성 판정을 받았다.

현재 이 병원의 해당 병동은 동일집단(코호트) 격리된 상태다.

또, 노량진 임용고시 학원발 도내 198번째 확진자의 접촉자 2명도 '코로나19' 감염이 확인됐다.

한편, 21일 오전 10시 기준 도내 누적 확진자는 220명이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전북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